Header Ads

test

김윤석, 유아인 첫 연기호흡, 영화 크랭크 인!

완득이 (2011) 포토 1 - 김윤석완득이 (2011) 포토 2 - 유아인

한국 최고의 연기파 흥행 배우 김윤석 + [성균관 스캔들]의 핫스타 유아인의 만남!
70만부 이상의 판매고를 기록한 동명 베스트셀러 영화화!


<완득이>는 불우한 가정환경, 주먹질이 일상이 된 고등학생 ‘완득’이 사사건건 간섭하는 막무가내 담임교사 ‘동주’를 통해 점차 성장해가는 과정을 그린 작품.

2008년 출간 첫 해에만 20만부가 판매된 데 이어, 지금까지 70만부 이상의 판매고를 기록한 김려령의 동명의 원작 소설은 연극으로도 상연되어 8차 앵콜 공연에 돌입하는 등 출판계에 이어 공연계에서도 베스트셀러로 등극하며 이슈화된 바 있다. 영화화 소식이 알려지자 주연 캐스팅에 대한 뜨거운 관심이 집중되었던 <완득이>는 한국을 대표하는 연기파 배우 김윤석과 충무로를 이끌 차세대 스타 유아인의 만남으로 기대를 고조시킨다.

<타짜>에 이어 <추격자>, <거북이 달린다>, <전우치>, 최근작 <황해> 등 서늘한 악역 연기부터 소탈한 인간미의 캐릭터까지 극과 극의 모습으로 변신하며 독보적 연기력과 흥행파워를 입증해온 김윤석이 ‘완득’의 담임교사인 ‘이동주’를 맡았다. 그리고 드라마 [성균관 스캔들]을 통해 거친 남성미로 연기 변신을 선보이며 ‘걸오앓이’ 신드롬을 일으켰던 유아인이 ‘도완득’ 역을 맡아 에너지 넘치는 두 배우의 조우에 이목이 집중된다.

독기를 뺀 김윤석과 반항적 매력의 유아인
에너지 넘치는 두 배우의 첫 연기호흡으로 크랭크인!


전작인 <황해>를 위해 찌웠던 살을 빼고 ‘악역 종결자’에서 개성과 인간미 넘치는 캐릭터 ‘동주’로 돌아온 김윤석과 교복 차림이지만 한층 남성다워진 유아인의 새로운 모습이 눈길을 끈 이날의 크랭크인 장면은 담임 교사 ‘동주’가 싸움질에 무단 조퇴까지 한 ‘완득’을 불러내 훈계하는 씬으로, 영화의 주축이 되는 두 캐릭터의 면면을 엿볼 수 있는 장면. 타짜, 시골 형사, 청부살인업자 등에 이어 이번 영화에서는 욕과 막말을 입에 달고 사는 어느 하나 평범치 않은 교사 역을 맡은 김윤석은 첫 촬영부터 새로운 캐릭터로 완벽히 분해 현장을 압도했다.

또한 김윤석과 첫 연기 호흡을 맞춘 유아인 역시 거칠지만 깊은 속내의 ‘완득’ 역에 몰입, 한층 성숙하고 강렬해진 모습과 연기력으로 첫 촬영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