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der Ads

test

임수정, 현빈 주연 베를린영화제 경쟁부문 진출 쾌거!

사랑한다, 사랑하지 않는다 (2011) 임수정사랑한다, 사랑하지 않는다 (2011) 현빈
베를린국제영화제가 사랑한 이윤기 감독, 드디어 경쟁 부문 진출!

칸, 베니스와 함께 세계 3대 영화제로 꼽히는 베를린국제영화제는 작품성 위주의 까다로운 셀렉션으로 안목 높은 세계의 관객들을 만족 시켜왔다.

<사랑한다, 사랑하지 않는다>는 전세계 영화들 중 단 20여 편만을 선정하는 공식 경쟁 부문에 아시아 영화로 유일하게 초청되어, 대상인 황금곰 상을 놓고 전 세계를 대표하는 영화들과 각축하게 되었다. 이윤기 감독의 이전 영화 세 작품(2004년 여자,정혜/ 2006년 아주 특별한 손님/ 2008년 멋진 하루)가 베를린 영화제 포럼 부문에 상영된 것에 이어 드디어 2011년 제 61회 베를린 국제영화제의 경쟁부문에 진출함으로써 이윤기 감독은 폴 토머스 앤더슨, 로만 폴란스키 등 세계적인 거장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게 되었다.

황금곰 트로피가 수여되는 대상을 포함, 베를린 영화제의 부문상인 은곰상에 해당하는 각본상, 여우주연, 남우주연상 등을 놓고 세계 스타 영화인들이 경합을 벌이게 된다. 이로써 남녀 주연 배우 부문상의 후보가 된 임수정과 현빈의 수상여부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베를린영화제 경쟁부문은 유일하게 공식 레드 카펫 행사를 하는 부문으로 <사랑한다,사랑하지 않는다>의 임수정과 현빈 커플은 아시아를 대표하는 배우로서 함께 레드카펫을 밟는 영광을 갖게 된다.

임수정, 전도연에 이어 두 번째로 3대 영화제 경쟁 부문 2회 진출!

댓글 없음